•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멀티미디어> 인터뷰

박주영 "반드시 현역으로 입대하겠다"

기사입력 : 2012-06-13

① 공식입장





② 질의응답

[스포탈코리아] “다시 한 번 말씀 드리지만 대한민국의 국민으로서 반드시 현역으로 입대할 것임을 밝힙니다” 박주영(27, 아스널)이 드디어 입을 열었다. 13일 오전10시 신문로 축구회관. 병역 연기 논란 이후 종적을 감춰왔던 박주영이 공식 기자회견을 자청했다. 논란의 핵심이었던 병역 연기를 신청하게 된 이유를 비롯해 “어떤 상황이 와도 현역으로 입대하는 것에 대해 다른 생각을 해 본적은 없다”면서 병역 연기를 회피는 절대 없다고 강조했다. 한편 박주영의 기자회견에 동석한 홍명보 올림픽대표팀 감독은 “박주영을 만나 가슴을 열고 마음으로 이야기를 했다. 설득을 한 것은 아니고 (이 자리에 서겠다고)스스로 결정했다”면서 “박주영은 그동안 한국 축구에 많은 역할을 했다. 솔직한 심경으로는 이런 어려운 자리에 혼자 보내는게 마음 아팠다”며 같이 참석하게 된 배경을 밝혔다. =유연서 (스포탈코리아 VJ)

  • list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