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심영성, 제주에서 강원으로 '6개월 임대'

기사입력 : 2012.06.14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류청 기자= 심영성이 6개월동안 제주 유나이티드를 떠나 강원FC 소속으로 뛴다.

제주와 강원은 심영성의 6개월 임대에 합의했고, 14일 이 사실을 공식적으로 알렸다.

2004년 성남에서 K리그에 데뷔한 심영성은 2012년 8시즌 동안 106경기 14골 6도움을 기록했다. 그는 2006년 U-19아시아청소년선수권에서 득점왕(5골)에 오르며 샛별로 떠올랐고, 2007년 캐나다에서 열린 U-20월드컵에서는 이청용, 기성용 등과 함께 주전으로 활약했었다.

심영성은 큰 시련을 극복한 선수다. 2010년 12월 교통사고로 1년 넘게 수술과 재활을 반복하며 힘든 시간을 보내냈고, 이 시기에 어머니가 돌아가시기도 했다. 심영성은 어려움을 극복하고 2011년 6월 복귀전을 치렀다.

강원은 “심영성의 영입으로 김은중, 정성민으로 대표되는 강원FC의 공격력은 더욱 강화될 전망이다”라며 기대감을 표했다. 심영성은 “강원FC에서 새롭게 심영성의 부활 드라마를 쓰고 싶다”는 소감을 밝혔다.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