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광주 U-18, 2년 연속 전국대회 우승

기사입력 : 2017.02.26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한재현 기자= 광주FC U-18(금호고)가 2년 연속 전국대회 우승을 차지했다.

광주 U-18(금호고)는 26일 오전 11시 광양공설운동장에서 열린 제 19회 백운기 전국 고교축구대회 결승전에서 성남FC U-18(풍생고)를 승부차기 접전 끝에 4-2로 누르고 대회 우승을 차지했다.

전년도 우승팀인 광주 U-18(금호고)는 예선에서 2승 1무를 기록, 조 2위로 본선에 진출하는 등 위기를 맞기도 했지만 끝까지 포기하지 않고 우승을 차지해 축구 관계자들로부터 큰 박수를 받았다.

16강에서 우승후보인 광양제철고를 1-0으로 누른 광주 U-18(금호고)는 8강에서 만난 영등포고를 상대로도 2-0으로 승리하며 분위기를 가져왔으며, 4강전에서는 오산고와 맞붙어 연장접전 끝에 2-1 승리를 차지했다.

광주 U-18(금호고)는 결승전에서 성남 U-18(풍생고)마저 누르면서 2년 연속 전국대회 우승이라는 타이틀과 함께 개인상 수상도 휩쓸었다.

광주 U-18(금호고) 최수용 감독은 최우수 감독상을 수상했고, 최우수코치상에 신상훈, 최우수선수상에 김정민, 최우수수비상에 한예일, 최우수GK상에 박경민, 영플레이어상에 선창현이 이름을 올렸다.

광주 기영옥 단장은 “백운기 대회 2년 연속 우승팀이 광주를 포함에 3개팀 뿐이다. 정말 어렵고 힘든 대회인 데 큰 성과를 거뒀다”며 “광주의 미래인 유소년들이 더욱 좋은 환경에서 훈련하고 커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올해로 19회째를 맞은 백운기 전국고교 축구대회는 35개 고교 축구 명문 팀 참가했으며 지난 15일부터 예선전 조별 풀리그와 18강전 토너먼트 형식으로 운영됐다.

사진=광주FC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