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지단 감독, “호날두-베일 활약에 행복”

기사입력 : 2017.09.14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한재현 기자= 레알 마드리드(이하 레알) 지네딘 지단 감독이 팀을 대표하는 공격 콤비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2)와 가레스 베일(28)의 맹활약에 기뻐했다.

레알은 14일 오전 3시 45분(한국시간) 스페인 산티아고 베르나베우에서 열린 아포엘과의 2017/2018 UCL 32강 조별리그 H조 1차전에서 3-0 완승과 함께 선두로 올라섰다.

지단 감독은 경기 후 구단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우리는 리듬을 탔고, 좋은 결과를 얻어냈다”라고 승리 소감을 밝혔다.

아포엘전 완승은 투톱 공격수로 나선 호날두와 베일의 활약이 컸다. 두 선수는 3골에 모두 관여했다. 호날두는 멀티골을 넣었으며, 베일은 1도움을 기록했다. 후반 16분 세르히오 라모스의 쐐기골 당시 보여준 헤딩 패스가 상대 수비 맞고 굴절되어 도움을 기록하지 못했다. 그러나 베일의 적극성이 있었기에 가능한 골이었다.

지단 감독은 “베일은 호날두와 투톱을 이뤘는데, 두 선수의 활약에 행복하다. 호날두는 우리의 핵심 선수이며, 항상 골을 넣는데 그 방식을 이어갔으면 한다”라고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레알은 이날 승리의 기쁨을 누렸지만, 오는 18일 오전 3시 45분 레알 소시에다드와의 홈 경기가 걱정이다. 아직 호날두의 리그 출장 정지 징계는 안 풀렸고, 카림 벤제마는 부상으로 전력에서 이탈했다. 최근 2경기 연속 무승부에 결정적인 영향을 미쳤다.

지단 감독은 “소시에다드전은 호날두와 벤제마 없이 경기를 치러야 한다.우리는 다른 선수들이 잘해낼 것이다”라고 대체 선수들에게 믿음을 줬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