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오피셜] ‘환상골+레알 3연패 주역’ 베일, UCL 결승전 MOM

기사입력 : 2018.05.27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박대성 기자= 가레스 베일이 챔피언스리그 결승전 맨오브더매치(MOM)를 차지했다. 베일은 멀티골로 레알 마드리드의 챔피언스리그 3연패에 기여했다.

레알과 리버풀은 27일 오전 3시 45분(한국시간) 우크라이나 키예프 올림피스키 경기장에서 2017/2018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결승전을 치렀다. 레알이 리버풀을 3-1로 누르고 3년 연속 UCL 우승컵을 들어 올렸다.

레알과 리버풀은 치열한 접전을 벌였다. 그라운드가 달아오르자 양 팀은 볼을 돌리며 경기 템포를 유지했다. 호날두와 벤제마가 리버풀 박스 안으로 침투해 호시탐탐 기회를 노렸고, 리버풀은 강한 압박으로 레알을 상대했다.

선제골은 레알이었다. 후반 6분 카리우스가 실책으로 레알에 득점을 허용했다. 벤제마의 포기하지 않는 전방 압박이 인상적이었다. 그러나 리버풀이 반격했다. 실점 4분 만에 마네가 레알 골망을 흔들었다. 코너킥에서 로브렌의 패스를 감각적인 슈팅으로 마무리했다.

경기를 마무리한 선수는 베일이었다. 베일은 환상적인 바이시클 킥으로 리버풀 골망을 흔들었고 이후 위협적인 슈팅으로 레알 승리에 쐐기를 박았다. 지네딘 지단 감독의 용병술이 적중한 순간이었다.

챔피언스리그 결승전 MOM도 단연 베일이었다. 경기 후 UEFA는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챔피언스리그 결승전 MOM을 발표했고 베일에게 최고의 영예를 안겼다. 베일도 “내 생애 최고의 골이다”라며 크게 감격했다.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