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최용수 위원, “AG 멤버들과 기존 선수들 조합 기대”

기사입력 : 2018.09.07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이현민 기자= 최용수 SBS 해설위원이 파울루 벤투 감독 1기에 선전을 바랐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A대표팀은 7일 오후 8시 고양종합운동장에서 코스타리카와 평가전을 치른다. 벤투 감독의 공식 데뷔전으로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남자축구 금메달 주역들이 합류했다. 주장이었던 손흥민을 포함해 이승우, 황의조, 황희찬, 황인범, 김문환, 김민재, 송범근이 이름을 올렸다.

경기를 앞두고 최용수 해설위원은 “손흥민, 황희찬, 황인범, 김문환 등 아시안게임 금메달 멤버들이 기존 대표팀 선수들과 호흡을 맞춘다. 조합이 궁금하다. 벤투 감독이 어떤 축구를 할지 기대된다”고 밝혔다.

벤투 감독은 코스타리카를 맞아 4-2-3-1을 가동한다. 전방에 지동원을 두고, 2선에 손흥민-남태희-이재성이 나선다. 중앙은 기성용-정우영, 수비는 홍철-장현수-김영권-이용, 골문을 김승규가 지킨다.

사진=대한축구협회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