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초등학생과 팬 스킨십한 김민재-로페즈, 전북 초통령 등극

기사입력 : 2018.11.08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김성진 기자= 전북 현대 김민재, 로페즈가 ‘초통령’에 등극했다.

8일 오전 김민재와 로페즈는 전주덕진초등학교(교장 이경임)를 방문해 아이들의 환호 속에서 초등학생들의 히어로로 불리는 ‘초통령’에 올랐다.

이번 방문은 덕진초에서 체육을 담당하는 황규섭 선생님이 전북을 좋아하는 어린이들에게 직접 선수들을 만나 함께 할 수 있는 기회를 구단에 요청하며 이뤄졌다.

이날 김민재와 로페즈는 일일 체육 선생님으로 아이들에게 축구 수업과 미니게임 등을 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또 수업 후에는 학급별 단체사진 및 사인 등을 하면서 학생들에게 잊지 못할 추억을 선물했다.

시즌이 얼마 남지 않은 상황에서 전북은 어린이들이 찾는다면 최대한 많은 곳을 방문해 서로 교감할 수 있는 시간을 만들어 갈 계획이다.

로페즈는 “어린 팬들과 만나는 시간은 항상 즐겁고 많은 힘을 얻는다”며 “경기장에서 내 이름을 불러주는 아이들에게 고맙고 더 많은 아이들이 나를 응원할 수 있도록 더 열심히 뛰겠다”고 말했다.

김민재는 “초등학교에 오면 아이들이 정말 반갑게 맞아줘서 고맙고 웃는 모습을 보면 오히려 더 많은 에너지를 얻는다”며 “더 많은 어린 친구들이 전북의 팬이 될 수 있도록 스킨십 활동에 더욱 적극적으로 참여 하겠다”고 말했다.

사진=전북 현대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