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에메리의 자신감 ''TOP4 아스널 손에 달렸다''

기사입력 : 2019.04.16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서재원 기자= 아스널 우나이 에메리 감독인 TOP4를 확신했다.

아스널은 16일 오전 4시 영국 왓포드 비커리지로드서 열린 2018/2019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34라운드 왓포드 원정서 1-0으로 승리했다. 승점 66점을 기록한 아스널은 첼시(승점 66),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승점 64)를 차례로 제치고 4위로 올라섰다.

원정에서 힘겹게 승점 3점을 획득했다. 경기 후 에메리 감독은 "순위표상 우리의 위치가 매우 중요하다. TOP4는 우리 손에 달렸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행운의 선제골이었다. 전반 10분 왓포드 골키퍼 벤 포스터가 공을 처리하는 과정에서 피에르 오바메양이 달려들었고, 공이 굴절돼 골문으로 빨려 들어갔다. 에메리 감독은 "우리는 오바메양처럼 골키퍼까지 압박하는 플레이를 원한다. 상당히 좋은 자세였다"라고 오바메양을 칭찬했다.

승리에도 아쉬움은 있다. 선제골 직후 트로이 디니가 퇴장 당하면서 수적 우위를 점했지만, 아스널은 추가골을 넣는데 실패했다. 에메리 감독은 "우리는 더 좋은 경기를 할 수 있었다. 한 명이 더 많았고, 더 나은 공격을 펼쳤어야 했다. 하지만 승점 3점을 획득한 것도 매우 긍정적이라 생각한다"라고 답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