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경남, 경남청-에스원과 경기장 내 불법카메라 점검 실시

기사입력 : 2019.04.23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한재현 기자= 경남FC가 경남경찰청(이하 경남청), 그리고 ㈜에스원 경남사업팀(이하 에스원)과 함께 불법촬영범죄 근절을 위한 불법 카메라 점검을 실시했다.

최근 불법촬영 관련 문제가 사회적 이슈로 지속되고 있다. ‘나’도 모르는 사이 범죄의 대상이 될 수 있다는 사실에 불안감은 점점 커지고 있다.

따라서 지난 19일(금) 오후 1시 경남청과 에스원, 그리고 경남FC 관계자는 창원축구센터에 모였다. 경남 홈구장은 많은 관중이 운집하는 장소인 만큼 불법촬영카메라 점검이 필요하다는 판단에서였다.

점검에 앞서 경C 관계자를 대상으로 한 불법촬영 관련 교육이 이루어졌다.

이후 경남 관계자는 경남청과 에스원과 함께 합동 점검 활동을 실시했다. 이번 점검에는 창원축구센터 내‧외부 화장실 등 20여개소가 포함되었다.

경남청과 에스원이 직접 실시한 점검 과정을 거쳐 창원축구센터 내 모든 화장실에는 불법 카메라가 없음이 확인되었다. 이에 창원축구센터를 찾는 관중은 안심하고 경남FC 홈경기를 즐길 수 있을 전망이다.

뿐만 아니라 경남은 지난 20일(토)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19’ 8라운드 수원삼성과의 홈경기에서 장내 전광판을 활용해 불법카메라 근절 홍보 영상을 송출하였다.

앞으로도 경남청 및 에스원과 함께 범죄 근절 홍보를 위해 적극적으로 앞장 설 계획이다.

사진=경남FC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