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ACL 기자회견] 김종부 감독, “가시마전 수비 보강, 결과 만들겠다”

기사입력 : 2019.04.23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한재현 기자= 가시마 앤틀러스와 피할 수 없는 대결을 앞둔 경남FC 김종부 감독이 불안한 수비 극복 의지를 드러냈다.

경남은 24일 오후 7시 일본 가시마 사커 스타디움에서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ACL) 조별리그 E조 4라운드 원정 경기를 앞두고 있다.

현재 2무 1패로 1승이 없는 경남은 16강 진출을 위해서 이번 가시마 원정 승리는 필수다. 지난 3라운드 2-3 역전패를 설욕해야 하는 만큼 필승 의지가 크다.

김종부 감독은 경기 전 공식 기자회견에서 “: 1차전 가시마와의 홈경기에서 양 팀 모두 상당히 좋은 경기를 했다. 가시마와의 어웨이에서도 최대한 좋은 경기를 하기 위해 많은 준비를 하고 있다”라고 각오를 다졌다.

경남은 이번 가시마전에서 불안한 수비를 해결해야 한다. 지난 가시마와 홈 경기에서 다잡은 승리를 놓친 기억이 있기에 더욱 집중력을 발휘해야 한다.

김종부 감독은 “조직력을 갖추는데 시간이 필요하다보니 후반 막판 2실점을 했지만, 좋은 경기를 했다고 생각 한다. 이번 경기에는 좀더 수비라인을 많이 보강해서 더 좋은 경기를 보여줄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탄탄한 수비를 다짐했다.

이하 김종부 감독 공식 기자회견

- 가시마전을 앞둔 소감은?
1차전 가시마와의 홈경기에서 양 팀 모두 상당히 좋은 경기를 했다. 가시마와의 어웨이에서도 최대한 좋은 경기를 하기 위해 많은 준비를 하고 있다.

배기종 선수 : 경남 아직 ACL에서 승리가 없는데, 지나번 가시마와의 경기에서 아쉽게 패했는데, 이번경기가 16강을 가기 위한 중요한 길목인 만큼 좋은 경기를 할 수 있도록 하겠다.

- 저번 1차전 결과가 충격적인 부분이 많았는데, 어떻게 분석 했는지
가시마와의 1차전을 상당히 많이 준비를 했다. 전반적으로 일본팀들이 빌드업 등의 능력이 줬기 때문에 그런 부분을 막을 수 있는 전술을 준비했는데 후반 막판 집중력이 떨어지며 잘 안된 것 같다. 또한 지난해 좋은 활약을 펼쳤던 박지수, 최영준 선수가 빠져나가면서 조직력을 갖추는데 시간이 필요하다보니 후반 막판 2실점을 했지만, 좋은 경기를 했다고 생각 한다. 이번 경기에는 좀더 수비라인을 많이 보강해서 더 좋은 경기를 보여줄 수 있도록 하겠다

- 매 경기 실점을 하고 있는데. 내일 경기에는 수비를 어떻게 준비를 할 것 인지?
리그에서도 실점이 작년보다 상당히 많다. 선수들에게 공격적인 부분을 강조를 많이 하면서 수바를 보강하는 쪽으로 전술을 준비해왔는데, 올 초부터 실점이 많다 보니까. 지금 현재로서는 수비력이 좋은 선수들의 조합을 맞춰 실점을 줄이는 쪽으로 전술을 준비 해왔다. 그런 부분이 잘 어울려 진다면 아마 좋은 결과가 나오지 않을까라는 생각이 든다.

- 쿠니모토가 달라진 부분은? 계기는?
처음 쿠니모토 선수를 만난 것은 2017년 말이였다. 처음 봤을 때 마음적으로나 심적으로 상당히 들떠 있는 상태였다. 훈련을 통해 보니 기량이 상당히 좋은 선수라는 느낌이 들었고, 잘만 따라와 준다면 좋은 선수를 성장 할 수 있을 것이라는 생각이 들었다. 그래서 2018년부터 함께 해 나가기로 했다. 힘든 점도 많지만, 잘 해쳐나가고 있다. 또한 편지를 통해 쿠니모토에게 진정성을 보여줬는데 그러면서 더욱 많이 달라지지 않았나 싶다. 거기에 노력 또한 어울러 지면서 달라지지 않았나 싶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