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현장목소리] 김종부, “잘 준비해 우승 도전할 것”

기사입력 : 2019.05.15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창원] 이현민 기자= 경남FC 김종부 감독이 FA컵 정상 욕심을 드러냈다.

경남은 15일 오후 7시 창원축구센터에서 열린 2019 KEB 하나은행 FA컵 5라운드(16강)에서 고경민과 이영재의 골을 묶어 대구FC에 2-0 승리를 거뒀다.

이날 경남은 주축인 쿠니모토, 조던 머치가 부상으로 빠졌고, 핵심 공격수인 네게바가 경기 시작 11분 만에 이탈했다. 이에 선수들이 끈끈함으로 무장, 전반 37분 고경민이 선제골, 43분 이영재가 쐐기포를 터트리 일찌감치 승기를 잡았다. 후반 들어 대구의 공세를 잘 막아내며 안방에서 8강 진출에 성공했다.

경기 후 김종부 감독은 “선수 생활을 하며 중요한 경기가 많다. 현재 우리는 리그 하위권에 머물러 있다. 그래서 FA컵이 중요하다. 강행군으로 지쳤지만, 정신적으로 잘 무장해 한 번 해보자고 강조했다. 이것이 승리로 이어졌다”고 최선을 다한 선수들에게 찬사를 보냈다.

이어 1골 1도움으로 맹활약한 이영재에 관해 “주전들이 빠진 상황에서 이영재가 좋은 경기력과 공격 포인트를 올려 승리할 수 있었다”는 고마움을 표했다.

경남의 8강 상대는 화성FC와 천안시청 승자다. 4강에 진출하면 대전 코레일과 강원FC 둘중 한 팀을 만나게 된다. 대진운도 좋아 우승에 대한 기대감이 고조되고 있다. 이에 김종부 감독은 “울산 현대, 전북 현대가 떨어졌다. 7월이면 주축들이 돌아온다. 대구전이 큰 고비였는데 정말 잘해줬다. 준비 잘하면 우승에 도전해볼 만하다”며 각오를 다졌다.

사진=대한축구협회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