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광저우 아니면 'DGB대구은행파크'에서...대구, ACL 단체 응원

기사입력 : 2019.05.21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홍의택 기자= 대구FC가 오는 22일(수) 열리는 광저우전 전광판 중계 및 단체응원을 위해 DGB대구은행파크를 개방한다. 대구는 이날 현지시간 오후 6시(한국시간 오후 7시) 광저우 텐허스타디움에서 광저우 에버그란데를 상대로 2019 AFC챔피언스리그 F조 조별리그 6차전 경기를 갖는다.

광저우전은 대구의 AFC챔피언스리그 16강 진출 여부를 결정지을 수 있는 중요한 경기다. 이에 따라 조광래 대표이사는 많은 시민들이 함께 모여 뜨거운 응원으로 힘을 보탤 수 있도록 DGB대구은행파크를 개방해 자리를 마련했다.

이날 단체응원을 위해 DGB대구은행파크의 W석 구역이 시민들에게 개방되며, 오후 5시부터 게이트 1번(W 4-6 구역)과 9번(W 1-3 구역)을 통해서 입장가능하다. W석은 반대편에 위치한 전광판을 정면에서 바라볼 수 있는 자리다. 이날 단체응원을 위해 장내 아나운서와 치어리더, 마스코트인 리카,빅토도 경기장을 찾아 함께 응원전을 펼칠 예정이다.

시즌권자를 위한 특별 이벤트도 마련됐다. 시즌권자를 대상으로 진행되는 이번 이벤트에 당첨될 경우 이날 경기 단체응원을 DGB대구은행파크에 마련된 테이블석(2인 12석, 4인 30석), 기자석(30석), 스카이박스(7개) 등 특별좌석에서 가족, 친구 또는 연인과 함께 관람할 수 있다.

이벤트 참가 방법은 2019시즌 대구FC 시즌권 전면을 사진으로 촬영 한 뒤 사연과 필수 해시태그(#대구FC #DGB대구은행파크 #ACL16강기원), 원하는 좌석을 내용에 포함해 인스타그램에 업로드 하면 된다. 스카이박스 신청자의 경우 4인 이상이 시즌권 인증 사진을 함께 촬영해야 응모가 가능하며, 친구 혹은 가족과 시즌권을 모아 촬영할수록 당첨 확률이 높아진다. 이벤트 기간은 20일(월) 자정까지이며, 21일(화) 오후 당첨자에게 개별 연락할 예정이다.

이날 단체관람 시 치킨, 피자, 김밥 등 조리가 된 음식과 2L 이하 음료(유리용기는 제외)를 들고 입장이 가능하며, 1번, 9번 게이트를 제외한 나머지 게이트는 운영하지 않는다. 내부 매점은 운영하지 않지만, 화장실, 외부 상가, 주차장은 정상 운영될 예정이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