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오피셜] 황의조, '환상적인 칩샷' 이란전 최우수선수

기사입력 : 2019.06.11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상암] 홍의택 기자= 최우수선수는 황의조 몫이었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이 11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이란과 6월 국제축구연맹(FIFA) A매치에서 1-1 무승부를 기록했다. 8년간 이어진 무승 사슬을 끊지는 못했지만, 긍정적인 경기력으로 향후 앞날을 밝혔다.

대표팀은 황의조의 선제골로 도망갔다. 상대 수비수 충돌 상황을 놓치지 않았다. 강하게 때리기보다는 슬쩍 찍어 차는 감각적인 슈팅으로 먼저 골문을 열었다. 하지만 상대 반격도 거셌다. 코너킥 상황에서 자책성 골을 유도해내며 균형을 맞췄다.

KEB하나은행이 꼽는 경기 최우수 선수는 선제골 주인공 황의조였다. 호주전 결승골로 주가를 올린 황의조는 이란전 M.O.M(Man Of the Match)으로 기세를 이어갔다.

사진=대한축구협회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