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대세' 입증 손흥민, 통역 없이 한국어 이해한 포그바

기사입력 : 2019.06.13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용산] 허윤수 인턴기자= 손흥민의 위상이 하늘을 찌른다. 포그바가 통역 없이 손흥민에 대한 질문을 이해했다.

잉글랜드 프리미어미그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폴 포그바(26, 프랑스)가 13일 12시 서울 용산구 아디다스 더베이스 서울에서 열린 ‘아디다스-폴 포그바 아시아 투어’를 통해 처음 한국을 방문했다. 글로벌 리딩 스포츠 브랜드 아디다스의 초청으로 내한한 포그바는 한국 팬들과 세리머니 배틀, 컨트롤 챌린지, 스페셜 풋살 매치 등을 함께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낼 예정이다,

포그바는 팬들과의 만남을 앞두고 배성재 아나운서의 사회로 간단한 미디어 인터뷰를 가졌다. 포그바는 인터뷰를 통해 방문 소감과 한국 선수들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포그바는 배성재 아나운서가 한국어로 “한국의 손흥민 선수도 프리미어리그에서 뛰고 있다. 손흥민과 경기 했던 기억이 나는가?”라고 질문을 던지자 통역을 거치기도 전에 알아들었다며 미소 지었다. 포그바는 “SON?SON!"이라고 웃으며 손흥민에 대한 생각을 전했다.

포그바는 “손흥민은 한국 최고의 선수고 굉장히 좋은 선수다. 선수로서 지닌 장점이 상당히 많기 때문에 나 또한 손흥민에게 배울 점이 많다”며 손흥민의 실력에 엄지를 세웠다.

최근 U-20 결승에 진출한 한국 선수들에 대한 응원도 잊지 않았다. “포그바는 역사를 쓰고 있는 한국 대표팀에게 축하를 보낸다. 결승은 이겨야하고 이겨지는 것이다”라고 말하며 한국의 우승을 기원했다.

사진=스포탈코리아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