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현장목소리] 송선호 감독, ''득점포 올린 말론, 나도 놀랐다''

기사입력 : 2019.06.24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부천] 정현준 기자= 부천FC 송선호 감독이 말론의 환상적인 골에 놀라움을 감추지 않았다.

부천은 24일 오후 7시 30분 부천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2 2019 16라운드에서 전반 25분 임동혁, 후반 5분 말론, 후반 15분 감한솔의 릴레이 골로 서울 이랜드에 3-2로 승리했다.

송선호 감독은 경기 후 소감으로 "선수들이 한마음, 한뜻으로 이기려고 마음을 먹었다. 그래서 이겼다. 선수들이 앞으로 이런 집중력을 가지고 운영하고, 자주 보여드릴 수 있도록 선수단과 소통하며 만들어보겠다"라고 말했다.

후반 막판 2실점을 내준 데 송선호 감독은 "체력이 떨어지니 수비 조직이 흔들렸다. 더 집중을 시켜야 한다. 체력을 더 늘려야 한다. 강원FC와 포항 스틸러스의 경기가 떠올랐다. 3-0으로 이기다 2골을 내줬지만 선수들에게 고맙다는 말을 전하고 싶다"라고 대답했다.

송선호 감독은 "닐손 주니어 수비적인 활용을 두고 생각이 많았다. 솔직히 말해 부산 아이파크, 광주FC전에 실점을 많이 했고, 수비 조직력을 튼튼히 해야겠다고 생각했다. 결과적으로 성공이다. 선수들이 잘 맞춰줬고, 세트피스에서 골을 넣었다. 말론이 골대 앞에서 좋은 모습을 보여줬다. 문전 앞에서 더 능력을 키워줄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강조했다.

이날 말론은 후반 5분 환상적인 터닝 슈팅으로 부천에 승기를 안겼다. 이에 송선호 감독은 "더 해야 한다. 더 부지런해야 한다. 볼 관리 능력, 크로스 상황에서 대처를 더 집중해야 한다. 이런 추세로 데리고 가면 문전 앞에서 결정적인 걸 해결해줄 수 있다. 오늘 골 넣은 건 나도 놀랐다. 여태 동계훈련 때부터 보람을 찾는 날이었다. 말론이 2-0으로 만든 순간을 승리의 요인으로 뽑을 수 있다"라며 기자회견을 마쳤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