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오피셜] 경남FC, 제리치 영입...‘경남스타일’ 부활 예고

기사입력 : 2019.07.15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곽힘찬 기자= 경남FC가 강원FC로부터 우로스 제리치 영입을 확정지었다.

세르비아 국적의 공격수 제리치는 2016/17 시즌 세르비아 2부리그 Sloboda Užice(슬로보다 우지체)에서 득점왕을 차지하며 이름을 알리기 시작했다. 이후 세르비아 1부 리그로 이적해 10경기 10골을 기록하는 등 좋은 활약을 보였다.

제리치는 작년 1월 강원에 합류하며 K리그에 입성하였고, 이적 첫 해 24골이라는 놀라운 기록을 달성하며 2018시즌 득점 2위에 올랐다. 당시 득점 1위는 제리치보다 두 골을 더 기록한 경남의 말컹(허베이 화샤 싱푸)이었다.

193cm의 장신인 제리치는 김종부 감독이 원하는 유형의 공격수다. 탄탄한 체격을 바탕으로 피지컬 싸움에 강하며 수비 가담 능력도 좋다. 여러모로 작년 경남 경남 돌풍의 핵심이었던 말컹과 비견된다. 제리치는 반등이 절실한 경남에 새로운 활력소가 될 전망이다. 특히 제리치가 이미 K리그에서 검증이 완료된 선수라는 점은 경남에 상당히 고무적이다.

김종부 감독은 "제리치는 경남의 성공적인 시기를 이끈 전술에 들어맞는 선수"라며 "제리치의 합류로 경남의 공격라인에 새로운 바람이 불 것이다. 이들의 시너지 효과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제리치는 기존의 룩과 함께 최전방에서 경남의 공격을 이끌 예정이다.

한편 경남에 합류한 제리치는 “경남에 오게 되어 기쁘다. 작년 K리그에서 성공적인 첫 시즌을 보낸 것처럼 경남에서도 멋진 활약으로 팀에 보탬이 되고 싶다”고 입단 소감을 밝혔다.

제리치는 15일(월)부터 팀에 합류하여 경남의 후반기 돌풍에 힘을 실을 예정이다.

사진=경남FC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