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ICC] ‘그린우드 결승골’ 맨유, 인터밀란에 1-0 승… ICC 첫 승

기사입력 : 2019.07.20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한재현 기자=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가 유망주 메이슨 그린우드의 활약에 힘입어 첫 승을 이뤄냈다.

맨유는 20일 오후 8시 30분 싱가포르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인터밀란과 인터네셔널 챔피언스 컵(ICC) 1차전에서 1-0으로 승리하며, 기분 좋은 출발을 보였다.

이날 경기에서 맨유는 4-2-3-1로 나섰다. 래쉬포드를 비롯해 린가드, 마르시알, 제임스, 포그바, 마티치, 쇼, 린델로프, 투안제베, 완 비사카, 데 헤아까지 주전 대부분이 출전했다. 인터밀란은 3-5-2로 맞섰다.

맨유는 경기를 주도하며, 인터밀란을 위협했다. 제임스가 전반 36분 시도한 오른발 슈팅은 멀리 벗어났다.

후반 시작 5분 만에 결정적 기회 2차례 있었다. 마티치의 헤더는 골대를 강타했지만, 다시 기회가 찾아왔다. 포그바가 우측면에서 수비수 2명을 제치고 때린 중거리 슈팅이 한다노비치 선방에 걸렸다.

맨유는 다양한 선수를 시험하는 동시에 선수 구성에 변화를 주기 위해 어린 선수들을 대거 투입했다. 결국, 교체 투입 된 그린우드가 일을 냈다.

그린우드는 후반 31분 영의 프리킥이 한다노비치 손 맞고 흘러나온 볼을 잡아 수비수 한 명을 제친 후 슈팅으로 선제골을 넣었다.

선제 실점을 내준 인터밀란은 반격에 나섰지만, 맨유의 수비는 안정적으로 가져가며 1-0 승리로 마무리 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