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롯데 공필성 감독 대행, “손아섭 허리 부상으로 엔트리 말소”...조홍석 콜업

기사입력 : 2019.08.17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잠실] 허윤수 기자= 롯데 자이언츠 손아섭이 1군 엔트리에서 말소됐다.

롯데는 17일 오후 6시 잠실구장에서 열리는 2019 KBO리그 두산 베어스와 원정 경기를 치른다.

경기 전 만난 공필성 감독 대행은 손아섭의 이탈 소식을 전했다. 공 감독 대행은 “손아섭이 어제 타격 중 느낀 허리 통증으로 1군 엔트리에서 말소됐다”고 전했다.

손아섭은 전날 사직구장에서 열린 한화 이글스와의 경기에서 1회 안타를 친 후 2회 수비를 앞두고 교체됐다.

공 감독 대행은 “MRI 진단 결과 단순 염좌로 확인됐다. 2~3일 휴식으로 회복 가능하다는 진단을 받았는데 확실한 회복을 위해 엔트리에서 말소시켰다”고 전했다.

이어 “트레이닝 파트에서 손아섭의 움직임이 부자연스럽다는 의견을 내놨다. 원래 안 좋았던 발목과 무릎이 원인인 것 같다. 그래서 예정보다 더 걸릴 수도 있을 것 같다”며 손아섭의 상태를 전했다.

롯데는 손아섭을 대신해 1군 엔트리에 합류한 조홍석을 이날 선발 우익수로 내세운다.

사진=뉴시스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