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두산 린드블럼, 롯데전 7이닝 3실점 10K...‘19승 눈앞’

기사입력 : 2019.08.18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잠실] 허윤수 기자= 두산 베어스의 에이스 린드블럼이 시즌 19승에 성큼 다가섰다.

린드블럼은 18일 잠실구장에서 열린 2019 KBO리그 롯데 자이언츠와의 안방 경기에 선발 등판했다. 린드블럼은 7이닝 6피안타 3실점 1볼넷 10탈삼진을 기록하며 시즌 19승 요건을 갖췄다.

올 시즌 최고의 활약을 펼치고 있는 린드블럼은 경기 초반부터 위력을 뿜어냈다. 3회까지 모두 삼자범퇴로 막아내며 출루를 허용하지 않았다.

4회 린드블럼이 첫 실점을 했다. 린드블럼은 안타와 볼넷으로 만들어진 1사 1, 3루의 위기에서 이대호에게 1타점 적시타를 허용했다. 하지만 후속 타자들을 모두 삼진으로 잡아내며 추가 실점 없이 이닝을 마쳤다.

5회를 삼자범퇴로 마친 린드블럼은 6회 다시 위기를 맞았다. 린드블럼은 무사 2, 3루에 상황에서 전준우에게 희생 플라이를 허용하며 한 점을 내줬다. 이어 이대호에게 1루 땅볼을 유도했지만 최주환의 송구 실책이 나오며 한점을 더 실점했다. 린드블럼은 4회와 마찬가지로 후속 타자들을 모두 삼진으로 잡아내며 5회를 마쳤다.

7회에도 마운드에 오른 린드블럼은 2사 2, 3루의 위기에 몰렸지만 실점 없이 이닝을 마쳤다. 린드블럼은 8회부터 마운드를 최원준에게 넘기며 자신의 등판을 마무리했다.

사진=뉴시스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