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NC, 20일 두산전서 창원소방본부와 ‘하트세이버 리멤버 데이’ 성료

기사입력 : 2019.08.21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김현세 기자= NC 다이노스가 창원소방본부와 함께 20일 두산 베어스와의 홈경기에 소방공무과 가족 200여 명을 초청하고 하트세이버 리멤버 데이를 진행했다.

NC는 지난 7월 창원시민의 안전을 책임지는 소방관 및 이를 도운 창원시민에게 야구를 통해 고마움을 전하는 사회공헌 업무협약을 창원소방본부와 맺었다. 이 업무협약으로 연 1회 하트세이버(심정지 환자 소생 유공자 및 소방공무원) 리멤버 데이를 열어 우리 지역의 영웅들을 시구∙시타자로 선정하고 단체관람을 진행한다.

20일 하트세이버 리멤버 데이 시구는 하트세이버 6회 수상에 빛나는 창원소방본부 안성호 소방관이, 시타는 하트세이버 진해 해군기지사령부 박민식 해군원사가 맡았다. 안성호 소방관은 2013년 소방공무원으로 특채 후 구급대원과 상황요원으로 근무하며 신속∙정확한 판단과 응급처치로 창원시민들의 생명과 재산을 지켜왔다. 박민식 해군원사는 작년 진해구청 사회복지관에서 심정지환자를 발견해 심폐소생술을 실시, 생명존중 문화확산에 이바지해 하트세이버로 선정됐었다.

이날 홈경기 애국가는 창원시 내 관서별로 노래를 좋아하는 소방공무원들이 모인 ‘파이어 파이터(Fire Fighter)’ 11명이 제창했다. 창원소방본부는 창원NC파크를 찾은 시민들을 위해 아동안전체험차량, 물소화기 및 심폐소생술(CPR) 체험부스를 운영하고 소방본부 홍보영상 상영 등 다양한 행사도 열었다.

창원소방본부 권순호 본부장은 “창원시민의 생명 수호천사인 하트세이버 소방공무원 및 시민을 위한 리멤버 데이 행사를 개최해주신 NC 다이노스 황순현 대표이사 등 관계자 여러분께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각종 재난현장에 노출되는 소방공무원 정신건강 증진을 위한 다양한 복지프로그램 운영으로 대 시민 소방서비스 품질 향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NC 다이노스 황순현 대표이사는 ”하트세이버 리멤버 데이는 우리 지역 시민들의 안전을 위해 애쓰는 영웅들을 위한 행사이기에 더욱 뜻깊다”며 “소방공무원과 하트세이버분들이 창원NC파크에서 보낸 시간만큼은 안전 현장의 치열함과 고단함을 잠시나마 덜고 새로운 활력을 얻는 기회가 됐길 바란다”고 말했다.

사진=NC 다이노스 제공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