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대표팀 출국] ‘카타르행 첫 여정’ 벤투 “시차-피로 부담 있으나, 최상의 컨디션 준비“(일문일답)

기사입력 : 2019.09.02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인천공항] 한재현 기자= 카타르로 향하는 첫 여정에 나설 대한민국 A대표팀 파올루 벤투 감독이 투르크메니스탄전 예행 연습인 조지아전에서 경기력 향상을 노리고 있다.

벤투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A대표팀은 오는 5일 오후 10시 30분(이하 한국시간) 터키 이스탄불에서 조지아와 친선전, 10일 오후 11시 투르크메니스탄과 2022 카타르 FIFA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예선 1차전을 치른다. 벤투호는 2연전 승리를 위해 2일 오후 1시 40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터키로 출국했다.

그는 출국 기자회견에서 조지아와 투르크메니스탄전을 앞두고 출사표를 던졌다. 벤투 감독은 “이전 경기와 준비는 다른다 부임 후 아시안컵을 바로 치렀고, 이후 평가전 끝에 여기까지 왔다. 2022 카타르 월드컵 출발선에 섰기에 여태까지 준비해온 대로 할 것이다. 이스탄불에서 몸 상태를 잘 체크해서 2연전 잘 치르겠다”라며 출사표를 남겼다.

특히, 투르크메니스탄전을 앞둔 조지아전은 여러 조합을 맞출 수 있는 좋은 기회다. 문제는 먼 거리 이동과 시차 적응이다. 아시아팀들 원정은 유럽과 달리 장거리 이동과 시차가 있기에 어려움이 크다.

벤투 감독은 “어쩔 수 없는 일 아닌가. 의무팀과 긴밀히 이야기 하고 있다. 아시아권 소속 선수들이 힘들어 할 수 있다. 최상의 컨디션을 발휘할 수 있도록 준비하겠다”라고 철저한 대비를 약속했다.


-2연전을 앞둔 소감은?
이전 경기와 준비는 다르다. 부임 후 아시안컵을 바로 치렀고, 이후 평가전 끝에 여기까지 왔다. 2022 카타르 월드컵 출발선에 섰기에 여태까지 준비해온 대로 할 것이다. 이스탄불에서 몸 상태를 잘 체크해서 2연전 잘 치르겠다

-조지아전과 투르크메티스탄전은 피로와 시차를 감안해야 할 텐데?
어쩔 수 없는 일 아닌가. 의무팀과 긴밀히 이야기 하고 있다. 아시아권 소속 선수들이 힘들어 할 수 있다. 최상의 컨디션을 발휘할 수 있도록 준비하겠다

-투르크메니스탄 분석 결과 어떤 팀인가?
분석 시작 단계다. 눈에 띄는 점은 아시안컵 이후 감독 교체를 했고, 이후 경기를 보지 않아 어떤 스타일인지 파악하기 힘들다. 불확실성이 많지만, 스리랑카전 이후 철저히 분석하고 우리 경기를 하면서 대응할 것이다.

-김신욱에게 거는 기대는?
어제 만나서 많은 이야기를 하지 않았다. 대표팀 문은 열려 있고, 발탁에 있어 최적의 시기였다. 김신욱의 팀 적응을 도우며, 잘 활용하겠다.

-백승호의 이적과 함께 해외파들의 활약을 평가한다면?
유럽이적시장은 9월 초에 끝나는데 마무리 단계에서 갑자기 팀을 옮기는 경우가 있어 변수는 존재한다. 어디서 뛰는 것보다 얼마나 많이 뛸 수 있는지 중요하다. 시즌 초 유럽파 선수들의 경기력은 올라오는 단계다. 이들의 컨디션에 맞춰 준비하겠다.

사진=대한축구협회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