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두 자릿수 득점‘ 김지현(강원), K리그1 29라운드 MVP

기사입력 : 2019.09.17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곽힘찬 기자= 추석 연휴에 펼쳐진 ’하나원큐 K리그1 2019‘ 29라운드의 주인공은 멀티골로 이번 시즌 두 자릿수 득점에 성공한 김지현(강원)이다.

2연승에 도전하는 강원과 강등권 탈출이 절실한 제주가 지난 15일 춘천송암스포츠타운에서 만났다. 이 경기에 선발 출장한 김지현은 전반 19분과 26분 모두 이영재의 정확한 패스를 받아 멀티골을 기록했다. 이후 강원은 전반에 나온 김지현의 두 골을 지켜내며 2대0으로 승리해 2연승을 달성했다. 지난해 K리그 무대에 데뷔한 김지현은 올 시즌 좋은 모습을 보여주며 데뷔 2년 만에 한 시즌 두 자릿수 득점에 성공했다.

한편, 이명주와 주세종의 복귀에 힘입어 인천에 짜릿한 3대1 역전승을 거둔 서울이 라운드 베스트 팀에 뽑혔고, 두 팀의 대결은 베스트 매치에 선정됐다.

K리그2 27라운드 MVP 역시 멀티골로 팀에 귀중한 승리를 가져다준 조규성(안양)이다. 15일 안산와스타디움에서는 당시 3위 안산(승점 42점)과 4위 안양(승점 41점)의 ’승점 6점짜리‘ 대결이 펼쳐졌다. 조규성은 전반 30분 코너킥 상황에서 김상원의 크로스를 헤딩으로 연결해 득점에 성공했다. 곧바로 4분 뒤 조규성은 안산 골키퍼 황인재가 쳐낸 공을 가볍게 밀어 넣으며 2대0을 만들었다. 이후 치열한 공방전 끝에 안양이 3대1 승리를 가져갔고, 승점 44점으로 리그 3위에 올랐다.


[하나원큐 K리그1 2019 29R MVP, BEST 11, 팀, 매치]

MVP : 김지현(강원)

BEST11

FW
제리치(경남) 김지현(강원) 주니오(울산)

MF
로페즈(전북) 박주영(서울) 주세종(서울) 이영재(강원)

DF
김오규(강원) 정태욱(대구) 홍정호(전북)

GK
김동준(성남)

BEST팀 : 서울
BEST매치 : 서울 vs 인천(3 : 1)


[하나원큐 K리그2 2019 27R MVP, BEST 11, 팀, 매치]

MVP : 조규성(안양)

BEST11

FW
조규성(안양) 윌리안(광주)

MF
백성동(수원FC) 최준혁(광주) 김승섭(대전) 한찬희(전남)

DF
김진규(부산) 아슐마토프(광주) 이지솔(대전) 정재희(전남)

GK
최철원(부천)

BEST팀 : 광주
BEST매치 : 전남 vs 부산(3 : 3)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