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英 언론의 극찬 ''손흥민의 스피드+에너지, 범접할 수 없어''

기사입력 : 2019.10.23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서재원 기자= 전반만 2골을 터뜨렸다. 손흥민이 토트넘 홋스퍼를 위기에서 구해냈다.

손흥민은 23일 오전 4시(한국시간)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9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B조 조별리그 3차전에서 즈베즈다를 상대로 멀티골을 터트리며 토트넘의 5-0 대승을 이끌었다.

손흥민이 선발 출전해 해리 케인, 델레 알리, 에릭 라멜라 등과 토트넘의 공격을 이끌었다. 토트넘은 전반 10분 코너킥 상황에서 케인의 헤더골로 손쉽게 리드를 잡았다.

다음은 손흥민의 차례였다. 전반 16분 라멜라가 오른쪽 측면에서 날카로운 크로스를 올리자, 폭발적인 스피드로 문전으로 침투한 뒤 정확한 논스톱 슈팅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흠잡을 곳이 없었다. 전반 44분에 찾아온 완벽한 기회도 놓치지 않았다. 탕귀 은돔벨레의 정확한 패스를 문전에서 침착한 마무리로 연결했다. 후반 23분 에릭 다이어와 교체된 손흥민은 홈 관중들의 기립박수를 받으며 퇴장했다.

영국 '익스프레스는' 손흥민을 경기 최우수 선수로 뽑으며, 평점 9점을 부여했다. 이 매체는 "스피드와 에너지는 그를 범접할 수 없는 존재로 만든다. 그는 토트넘 최고의 순간에 중심에 있었다"고 평가했다.

한편, 영국 '후스코어드닷컴'도 손흥민에게 평점 9.8점이라는 높은 점수를 부여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