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신트트라위던 CEO, ''이승우 출전하려면 시간 더 필요하다''

기사입력 : 2019.11.18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신트라위던의 다테이시 다카유키 CEO가 이승우의 출전 시기에 대해 언급했다.

해외 언론의 보도에 따르면 다카유키는 인터뷰를 통해 “프로선수라면 누구나 조정 기간이 필요하다. 공격수는 다른 포지션과 달리 적응에 시간이 더 걸릴 수 있다”라고 밝혔다.

이승우는 지난 8월 엘라스 베로나를 떠나 신트트라위던에서 새로운 도전에 나섰다. 그러나 아직까지 공식경기에서 선발은 물론 벤치조차 앉지 못한 탓에 우려가 커지고 있다.

기획취재팀
사진=신트트라위던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