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日매체 “한반도의 판 다이크가 일본전에서 선풍적 화제”…김민재 칭찬

기사입력 : 2019.12.19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이은경 기자= 일본 매체도 동아시안컵 경기에서 맹활약한 김민재(23, 베이징 궈안)에 대해 소개했다.

한국과 일본은 지난 18일 부산에서 열린 EAFF E-1 챔피언십(동아시안컵) 마지막 경기에서 격돌했다. 한국이 일본을 1-0으로 누르면서 대회 우승을 차지했다.

이 경기 결승골의 주인공은 황인범이었지만 경기 내내 위력적인 모습을 보였던 김민재는 단연 돋보이는 선수였다.

일본 매체 ‘풋볼존웹’은 19일 “한반도의 판 다이크가 일본전에서 선풍적…한국 언론은 김민재를 극찬하며 ‘유럽으로 가라’고 말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이 매체는 김민재에 대해 한국 축구팬들과 미디어가 세계 최고의 수비수 버질 판 다이크(리버풀)에 빗대 ‘한반도 다이크’로 부른다며 별명을 소개했다. 또한 한국 미디어들이 김민재에게 유럽행을 권하고 있으며, 이미 유럽 스카우트들이 관심을 보이고 있다는 보도가 나오고 있다고 소개했다.

사진=대한축구협회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