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2019 올해의 선수상’ 손흥민 “팬들 덕분에 좋은 일 일어났다”

기사입력 : 2019.12.19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소공동] 이은경 기자= 손흥민(토트넘)이 2019 KFA 시상식에서 올해의 선수상을 받았다.

손흥민은 19일 서울 웨스틴조선호텔에서 열린 2019 KFA 시상식에서 ‘올해의 선수상’ 남자 부문을 수상했다. 개인 통산 네 번째 수상으로, 남자 선수 중 최다 수상 신기록을 세웠다.

한창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시즌을 치르고 있는 손흥민은 이날 시상식장에 참석하지 못했다. 수상은 손흥민의 형인 손흥윤씨가 대신 했다.

손흥민은 영상으로 소감을 전했다. 그는 “올해의 선수상을 수상하게 돼서 너무나도 영광스럽고 감사하게 생각한다. 2019년에 너무나도 많은 일들이 일어났는데, 팬분들과 축구 관계자분들 덕분에 좋은 일이 일어났던 것 같다”며 “더 좋은 해, 행복한 2020년이 되도록 선수로서 또 한 사람으로서 열심히 하겠다”고 말했다.

손흥민은 소감을 전하면서 “여자축구 대표팀도 많이 응원해주세요. 저 손흥민도 많이 응원해주시고”라며 여자 대표팀도 배려하는 매너를 보여줬다.

여자 부문 ‘올해의 선수상’은 지소연(첼시 레이디스)이 수상했다. 개인 통산 5번째 이 상을 받은 지소연은 남녀 통틀어 최다 수상자가 됐다. 지소연 역시 시상식에는 참가하지 못했고, 지소연의 어머니가 대리 수상했다.

지소연은 영상을 통해 “큰 상을 받게 되어 영광스럽게 생각하고, 이 상을 받기까지 많은 팬들의 응원이 있었기에 가능했다. 진심으로 감사하고 내년에 도쿄올림픽 예선에서 올림픽 본선 티켓을 꼭 따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사진=대한축구협회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