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맨유, 이 선수 영입할까…문제는 이적료 2500만 파운드

기사입력 : 2020.01.22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이은경 기자= 맨유, 이 선수 영입할까…문제는 이적료 2500만 파운드

당장 공격수가 필요한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맨유)가 에딘손 카바니(파리생제르맹)를 영입할 수 있을까.

영국 맨체스터의 지역 매체 ‘맨체스터 이브닝뉴스’는 20일(현지시간) “맨유가 카바니를 영입하기 위해서는 상당한 금액의 이적료를 지불해야 한다”며 현재 상황을 설명하는 기사를 게재했다.

카바니는 현 소속팀인 파리생제르맹(PSG)을 떠나겠다고 단장에게 공식적으로 요청했다. PSG는 스페인의 아틀레티코 마드리드로부터 카바니를 달라는 요청을 받았지만 거절했다.

‘맨체스터 이브닝뉴스’는 PSG가 책정한 카바니의 이적료가 2500만 파운드(약 379억원)라고 전했다. 아틀레티코 마드리드는 이에 한참 못 미치는 1000만 파운드를 제시했다가 퇴짜를 맞았다.

카바니는 올 여름 PSG와 계약이 만료되며, PSG는 카바니의 경우 임대가 불가능하다는 입장이다. 맨유가 카바니를 데려가려면 이적료만 지불하면 가능하다.

맨유는 로멜루 루카쿠가 지난해 여름 팀을 나갔고, 최근 마커스 래시포드마저 피로골절 부상으로 2개월 동안 자리를 비운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