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국내야구 > 야구국내

[현장브리핑] 키움 장정석 감독, ''브리검 가급적 아끼겠다''

기사입력 : 2019.10.10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잠실] 허윤수 기자= 키움 히어로즈 장정석 감독이 브리검의 불펜 투입은 최대한 아끼겠다는 의중을 드러냈다.

키움은 10일 오후 6시 30분 잠실야구장에서 2019 포스트시즌 LG 트윈스와 준플레이오프 4차전을 치른다.

경기 전 장 감독은 경기 출전명단에 이름을 올린 브리검에 대해 "불펜 투입도 생각은 하고 있다. 하지만 웬만하면 쓰지 않을 생각이다. 연장전 같은 변수가 아니면 가급적 마운드에 올리지 않겠다"라며 브리검 활용에 대한 구상을 밝혔다.

키움은 이날 포수 마스크를 주효상에게 맡겼다. "박동원의 몸 상태가 선발로 나가기엔 문제가 있다. 주효상에 최원태와 호흡을 많이 맞췄어서 결정을 내렸다"라며 주효상의 선발 출장 배경을 전했다. 이어 3루수 송성문의 선발 출장에 대해선 "김웅빈이 좋긴 하지만 최근 타격감은 송성문이 좋다. 그래서 먼저 경기에 나선다"라고 덧붙였다.

김하성이 다시 2번 타순으로 돌아온 것에 대해선 "김하성은 어느 타순에서도 영향력을 보여줬다. 2번에 있을 땐 적극적인 주루 플레이를 할 수 있다는 점을 생각했다. 샌즈가 잘 안 맞는 영향도 있다"라고 전했다.

끝으로 장 감독은 이날 경기에서도 빠른 마운드 운용 계획을 밝혔다. "늦는 것보단 빠른 게 낫다고 생각한다. 중요한 순간이 나온다면 조상우를 이른 타이밍에 올릴 수도 있다"라며 총력전을 예고했다.

사진=뉴시스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