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국내야구 > 야구국내

[준PO4 현장] LG 임찬규, 1이닝 2실점... 진해수 등판

기사입력 : 2019.10.10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잠실] 허윤수 기자= LG 트윈스 임찬규가 아쉬움 속에 마운드에서 내려왔다.

임찬규는 10일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19 포스트시즌 키움 히어로즈와의 준플레이오프 4차전에 선발 등판했다. 벼랑 끝에서 총력전을 준비한 LG 입장에선 선발 투수라기 보단 첫 번째로 나서는 투수였다. 임찬규는 1이닝 1피안타(1피홈런) 2실점 1탈삼진 1볼넷

임찬규는 선두 타자 서건창과의 승부에서 볼넷을 내줬다. LG 불펜은 진해수와 김대현이 몸을 풀기 시작했다. 임찬규는 서건창의 발을 묶기 위해 견제를 시도했지만 결국 2루 베이스를 내줬다. 이어 김하성의 유격수 땅볼로 1사 3루 위기에 놓였다.

임찬규는 이정후에게 좌익수 방면 희생 플라이를 내주며 첫 실점을 했다. 임찬규는 씁쓸함이 가라앉기도 전에 다음 타자 박병호에게 던진 초구가 가운데 담장을 넘어가며 추가 실점했다.

임찬규는 2회부터 마운드를 진해수에게 넘겼다.

사진=뉴시스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