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국내야구 > 야구국내

[현장목소리] 키움 장정석 감독, “실책? 시리즈 결정 짓는 순간에 나오지 않아 다행”

기사입력 : 2019.10.23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잠실] 허윤수 기자= 키움 히어로즈 장정석 감독이 1차전 패배에도 희망을 노래했다.

키움은 23일 잠실야구장에서 열리는 2019 포스트시즌 두산 베어스와 한국시리즈 2차전을 치른다.

경기 전 장 감독은 송성문의 ‘막말 논란’에 대해 “현장에 나와 들었다. 양 팀 주장끼리 통화를 했다고 한다”라며 “영상을 보지 못했다”고 전했다.

전날 패배로 직결된 실책에 대해선 “충분히 나올 수 있다. 시리즈를 결정짓는 순간 나오지 않아 다행이다”라며 담담하게 말했다.

이어 송구에 맞았던 요키시에 대해선 “치아 쪽에 문제가 있지 않을까 했는데 괜찮다. 다음 등판도 문제 없다”라고 말했다.

1차전 패배를 안고 경기에 나서는 장 감독은 “매 경기 이기려고 준비하고 나온다. 내일이 없는 것처럼 경기를 운영 중이다. 준비한 것처럼 된다면 좋은 결과가 있을 것이다”라며 선전을 다짐했다.

사진=뉴시스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