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해외파> 전체

‘챔스 DNA’ 바르사, 大 역전 드라마 썼다... 메시 2골

기사입력 : 2013.03.13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네이버 북마크  구글 북마크  페이스북 공유  사이월드 공감


[스포탈코리아] 김태형 기자= ‘챔스 DNA’ 바르셀로나가 1차전의 패배를 딛고 극적으로 8강 진출에 성공했다.

바르사는 13일 새벽(한국시간) 바르셀로나 캄 누에서 열린 2012/2013 UEFA 챔피언스리그 AC 밀란과의 16강 2차전에서 메시의 멀티골에 힘입어 4-0 대승을 거뒀다. 지난 1차전에 0-2로 패한 바르사는 2차전 대승에 힘입어 종합 스코어 4-2로 앞서며 8강에 안착했다.

밀란은 1차전에 활약한 주장 암브로시니를 중심으로 중원에서 강력한 압박을 펼쳤다. 이에 바르사는 점유율축구로 안정적인 플레이를 하던 평소와 다르게 적극적인 중거리 슈팅으로 밀란의 골문을 노렸다.

전반 초반 바르사에서 벼락 선제골이 터졌다. 전반 4분 사비와 2대1 패스를 주고받으며 문전으로 침투한 메시가 반 박자 빠른 중거리 슈팅으로 밀란의 골망을 흔든 것. 이른 시간 골을 터뜨린 바르사는 8강 진출에 대한 희망의 불씨를 살렸다.

공격적으로 나온 바르사의 뒷문은 허술할 수 밖에 없었다. 이를 집요하게 공략한 밀란에게 기회가 왔다. 전반 37분 스루패스를 받은 니앙이 단독 질주를 해 골키퍼와 1대1 상황에서 슈팅을 날렸으나 아쉽게 골대를 맞고 나왔다.

바르사는 밀란의 역습에 당황하지 않고 자신들의 공격에 집중했다. 그리고 또 다시 메시가 해냈다. 전반 38분 이니에스타의 패스를 받은 메시가 왼발로 골문 오른쪽 구석에 정확하게 차 넣었다. 이로써 바르사는 승부를 원점으로 맞췄고 볼 점유율 75%라는 압도적인 경기로 전반을 2-0으로 마쳤다.

후반 시작과 동시에 바르사는 더욱 더 매섭게 공격했다. 이번에는 다비드 비야가 해결했다. 후반 10분 이니에스타의 패스를 받은 사비가 전방에 있던 비야에게 킬러 패스를 넣었고, 이를 받은 비야가 깔끔하게 마무리했다. 전반에 침묵했던 비야는 원샷 원킬로 추가골을 넣으며 바르사 홈 구장을 더 뜨겁게 달궜다.

이에 밀란은 암브로시니와 니앙 대신, 문타리와 호비뉴를 투입해 반전의 기회를 노렸다. 하지만 바르사의 계속되는 공격에 역습의 기회조차 잡질 못했다. 중원을 완전히 장악한 바르사는 후반 38분 페드로 대신 아드리아노를 투입해 수비를 강화했다. 후반 추가시간 호르디 알바의 추가 골로 경기는 바르사의 4-0 대승으로 끝났다.

사진=ⓒBPI/스포탈 코리아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