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야구종합

[O! SPORTS]이정후가 잔디밭을 안방처럼 뒹구는 이유?

기사입력 : 2020.02.15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가오슝, 손용호 기자] 손혁 감독으로 수장이 바뀐 키움 히어로즈가 2019년 준우승의 아쉬움을 뒤로한 채 대만의 최남단 가오슝에서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15일 외야수진이 두 팀으로 나뉘어 커피를 걸고 게임 같은 훈련을 가졌다. 공이 있는 곳을 안대를 쓰고 가서 잡는 게임으로 이정후는 잔디밭을 마치 안방처럼 굴러 웃음을 불러 일으켰다./spjj@osen.co.kr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