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야구종합

성민규 단장 ''롯데 강정호 영입? 그런 뜻으로 몰아가지 않았으면...''

기사입력 : 2020.05.27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김우종 기자]
성민규 롯데 자이언츠 단장.
성민규 롯데 자이언츠 단장.
강정호. /사진=뉴시스
강정호. /사진=뉴시스
성민규(38) 롯데 단장이 강정호(33) 영입과 관련한 구단의 입장을 직접 밝혔다.

최근 강정호의 1년 유기 실격 징계가 확정되면서 그의 거취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한 매체는 각 구단의 강정호 영입 의지와 관련된 보도에서 롯데 자이언츠는 유일하게 "노코멘트"라며 확답을 보류했다고 전했다.

이에 성 단장은 27일 오전 자신의 SNS에 "음주운전이 얼마나 심각한 사안임을 인지하고 있다"면서 "'노코멘트'를 영입하겠다는 뜻으로 몰아가지 않았으면 한다"고 밝혔다.

성 단장은 한 야구 팬이 보낸 것으로 추정되는 메시지를 함께 공개했다. 이 메시지에는 "(강정호를) 롯데 자이언츠에 입단시키려고 해서는 안 된다. 영입 의사를 밝히는 순간 롯데 자이언츠를 사랑하는 많은 팬들을 실망시킬 뿐더러 그 중 많은 이들이 구단에 등을 돌릴 것"이라는 내용이 담겨 있다. 이어 "영입 의사가 없다면 명확하게 구단 입장을 밝히는 게 낫지 않을까요? 왜 롯데만 '노코멘트'를 했는지 이해되지 않습니다"라고 적었다.

이에 대해 성 단장은 "이유는 단 하나"라며 "타 팀 소속선수(임의탈퇴)이기 때문이다. 시종일관 타 팀 FA 선수에 대해서도 '노코멘트'라고 스토브리그 동안 말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하물며 지금 FA 신분이 아닌 선수에 대한 언급은 제가 말씀드릴 부분이 아니다"라고 해명했다.

성민규 단장이 개인 SNS를 통해 공개한 글. 한 야구 팬이 보낸 것으로 추정되는 글(왼쪽)에 성 단장이 이유를 설명했다. /사진=성민규 단장 SNS
성민규 단장이 개인 SNS를 통해 공개한 글. 한 야구 팬이 보낸 것으로 추정되는 글(왼쪽)에 성 단장이 이유를 설명했다. /사진=성민규 단장 SNS



김우종 기자 woodybell@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