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야구종합

'꼬이는 SK' 최정 1회 골반 통증, 정현으로 교체 [오!쎈 인천]

기사입력 : 2020.07.07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인천, 한용섭 기자] SK 최정이 잔부상으로 2회 교체됐다. 

최정은 7일 인천 NC전에 3번 3루수로 선발 출장했다. 1회 무사 1,2루 첫 타석에서 구창모 상대로 헛스윙 삼진을 당했다.

이후 덕아웃으로 돌아오면서 몸에 이상이 있는 듯 표정이 안 좋았다. SK 관계자는 "최정 선수가 스윙시 우측 골반 통증으로 교체됐다. 현재 트레이너실에서 치료를 받고 있고, 병원에는 가지 않을 계획"이라고 말했다. 

덕아웃에서 몸 상태를 체크한 뒤 라커룸으로 들어갔다. 2회초 수비에서 최정이 빠지고, 정현이 3루수로 교체 출장했다. 

최정은 지난 주 홈런 3방을 터뜨리며 타격이 살아나는 중이었다. 그러나 이날 2회 뜻하지 않은 부상으로 교체되는 악재를 만났다. 

/orange@osen.co.kr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