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야구종합

‘키움 킬러’ 삼성, 2회 타자일순하며 5득점 빅이닝 [오!쎈 고척]

기사입력 : 2020.07.07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고척, 이대선 기자]2회초 2사 1,3루에서 삼성 구자욱의 중전 적시타때 홈을 밟은 3루주자 김상수가 더그아웃에서 환호하고 있다. /sunday@osen.co.kr

[OSEN=고척, 길준영 기자] 삼성 라이온즈가 키움 히어로즈를 상대로 경기 초반부터 빅이닝을 만들었다.

삼성은 7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키움과의 원정경기에서 2회초 대거 5득점을 기록했다.

1회말 선취점을 내준 삼성은 2회초 선두타자 이학주가 2루타를 날리며 단숨에 동점 찬스를 만들었다. 김동엽은 삼진으로 물러났지만 박해민이 1타점 적시타를 때려내며 1-1 동점을 만들었다.

강민호의 볼넷으로 이어진 1사 1, 2루 찬스에서 박승규는 중견수 뜬공으로 아웃됐다. 하지만 김상수가 1타점 적시타를 터뜨리며 경기를 뒤집었고 최영진이 유격수 김하성의 실책으로 살아나가 한 점을 더 추가했다.

삼성은 이후 구자욱과 이원석이 연달아 1타점 적시타를 기록하며 5-1까지 점수차를 벌렸다. 이닝을 시작했던 이학주가 이번 이닝 두 번째 타석에서 중견수 뜬공으로 잡힌 뒤에야 길었던 삼성 공격은 끝이 났다.

상대전적에서 4승 2패로 키움에 앞서고 있는 삼성은 이날 경기에서도 경기 초반부터 대량득점에 성공하며 경기를 주도하는 모습이다. /fpdlsl72556@osen.co.kr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