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야구종합

'뷰캐넌 완벽투' 삼성, 드디어 4연패 끝...KIA 4연승 마감 [대구 리뷰]

기사입력 : 2020.07.14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대구,박준형 기자]7회초 삼성 선발투수 뷰캐넌이 역투하고 있다. / soul1014@osen.co.kr

[OSEN=대구, 손찬익 기자] 삼성이 지긋지긋한 4연패의 마침표를 찍었다. 

삼성은 14일 대구 KIA전에서 선발 데이비드 뷰캐넌의 짠물 투구를 앞세워 5-0 완승을 장식했다. 8일 고척 키움전 이후 4연패 끝. 뷰캐넌은 시즌 8승 사냥에 성공했고 이성규와 강민호는 나란히 대포를 터뜨렸다. 반면 KIA는 9일 광주 KT전 이후 연승 행진을 '4'에서 마감했다. 

삼성은 김상수(2루수)-박해민(중견수)-구자욱(우익수)-타일러 살라디노(좌익수)-이성곤(지명타자)-이원석(3루수)-이학주(유격수)-강민호(포수)-이성규(1루수)로 선발 라인업을 구성했다. KIA는 이창진(중견수)-프레스턴 터커(좌익수)-유민상(1루수)-나지완(지명타자)-김민식(포수)-나주환(3루수)-오선우(우익수)-박찬호(유격수)-최정용(2루수)으로 타순을 꾸렸다. 

선취점은 삼성의 몫이었다. 3회 1사 후 강민호의 좌중간 안타와 이성규의 내야 안타에 이어 김상수의 중전 안타로 1점을 먼저 얻었다. 4회 구자욱의 좌전 안타, 살라디노의 볼넷, 이성곤의 희생 번트로 1사 1,2루 추가 득점 기회를 마련한 삼성. 이원석의 우익수 희생 플라이로 1점 더 보탰다. 

삼성은 5회 이성규의 한 방으로 4-0으로 달아났다. 무사 1루서 두 번째 타석에 들어선 이성규는 KIA 선발 이민우에게서 좌월 투런 아치를 빼앗앗다. 비거리는 115m. 삼성은 6회 선두 타자 강민호의 좌월 솔로 아치로 쐐기를 박았다. 

삼성 선발 뷰캐넌은 7이닝 7피안타 3탈삼진 무실점으로 시즌 8승째를 거뒀다. 강민호는 6회 쐐기 솔로 아치를 터뜨리는 등 4타수 3안타(1홈런) 1타점 3득점으로 타선을 이끌었다. 이성규는 2타수 2안타(1홈런) 2타점 1득점, 구자욱은 4타수 2안타 1득점으로 힘을 보탰다. 

반면 KIA 선발 이민우는 5이닝 7피안타(1피홈런) 1볼넷 3탈삼진 4실점으로 패전 투수가 됐다. 시즌 4패째. /what@osen.co.kr

[OSEN=대구,박준형 기자] 14일 오후 대구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KBO리그 삼성 라이온즈와 KIA 타이거즈의 경기가 진행됐다.3회말 1사 1,2루 삼성 김상수의 선취 1타점 적시타때 홈을 밟은 2루 주자 강민호가 동료들의 축하를 받고 있다. / soul1014@osen.co.kr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