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야구종합

'생일 승리' 이강철 감독, ''데스파이네 호투+견실한 수비가 승인'' [수원 톡톡]

기사입력 : 2020.07.14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수원 , 곽영래 기자] KT는 14일 수원 KT위즈파크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한화 이글스와 팀 간 7차전에서 7-2로 승리했다. 이날 승리로 KT는 3연승을 달리며 시즌 전적 30승 29패를 기록했다. 한화는 시즌 44패(16승) 째를 당했다.승리를 거둔 KT 이강철 감독이 선수단과 기뻐하고 있다. /youngrae@osen.co.kr

[OSEN=수원, 이종서 기자] 이강철 KT 위즈 감독이 생일에 연승 선물을 받았다.

KT는 14일 수원 KT위즈파크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한화 이글스와 팀 간 7차전에서 7-2로 승리했다. 이날 승리로 KT는 3연승을 달리며 시즌 전적 30승 29패를 기록했다. 

이날 KT는 선발 투수 데스파이네가 7이닝 1실점으로 호투를 펼쳤고, 이후 손동현과 이보근이 남은 이닝을 1실점으로 막았다. 타선에서는 박경수와 장성우가 홈런포를 쏘아올리며 승리를 이끌었다.

경기를 마친 뒤 이강철 감독은 "데스파이네가 5일 휴식 후 등판인데도, 에이스답게 노련한 피칭으로 7이닝을 잘 막아줬다"라며 "1회부터 득점해야 할 챤스에서 착실히 점수를 쌓았고 6회 장성우의 3점 홈런이 승부를 결정지었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서 "수비, 특히 내야에서 견실하고 안정적인 모습이 좋은 경기를 만들었다"고 칭찬했다./ bellstop@osen.co.kr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