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야구종합

로하스 배트에 맞은 한화 이해창... '천만다행' 쓰러졌다가 일어섰다 [★수원]

기사입력 : 2020.07.15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수원=이원희 기자]
로하스의 배트에 맞아 쓰러진 이해창(오른쪽). /사진=OSEN
로하스의 배트에 맞아 쓰러진 이해창(오른쪽). /사진=OSEN
천만다행이었다. 한화 이글스의 포수 이해창이 다시 일어섰다.

이해창은 15일 수원 KT 위즈와 원정경기에서 5번 타자 겸 포수로 선발 출장했다. 이 가운데 7회말 수비 중 상대 외국인타자 로하스의 배트에 맞았다. 로하스가 휘두른 배트가 이해창의 머리를 강타했다. 이해창은 고통을 호소하며 그대로 쓰러졌다. 로하스도 놀란 듯 쓰러진 이해창에게 다가갔다.

다행히 큰 부상은 피했다. 이해창은 일어서 괜찮다는 사인을 보냈고, 전 동료 로하스의 등을 치며 애교 섞인 복수를 건넸다.

이날 이해창은 2타수 2안타 2타점 2득점 2볼넷으로 활약 중이다. 방망이가 매우 뜨겁다.


수원=이원희 기자 mellorbiscan@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