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야구종합

'8회 대타' 추신수, 3루 파울 플라이...팀은 1-5 패 [TEX 상보]

기사입력 : 2020.08.05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최규한 기자] 텍사스 추신수. /dreamer@osen.co.kr

[OSEN=손찬익 기자] 텍사스 레인저스에서 활약 중인 추신수가 대타로 나섰으나 안타를 추가하지 못했다. 

추신수는 5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 오클랜드 링센트럴 콜리세움에서 열린 오클랜드 애슬레틱스와의 원정 경기 선발 라인업에서 제외됐다.

추신수는 1-1로 맞선 8회 롭 레프스나이더 대신 타석에 들어섰고 오클랜드 4번째 투수 호아킴 소리아의 초구를 공략했으나 3루수 파울 플라이로 물러나고 말았다. 

한편 오클랜드는 5-1 역전승을 장식했다. 1-1로 맞선 9회 맷 올슨의 볼넷, 맷 채프먼의 좌전 안타, 마크 칸하의 볼넷으로 만든 1사 만루서 스티븐 피스코티가 경기의 마침표를 찍는 그랜드 슬램을 터뜨렸다.

오클랜드 선발 헤수스 루자르도는 5이닝 2피안타 2볼넷 5탈삼진 무실점으로 잘 던졌으나 승운이 따르지 않았다. 7번 우익수로 나선 스티븐 피스코티는 9회 끝내기 만루 홈런을 포함해 3타수 2안타(1홈런) 4타점 원맨쇼를 펼쳤다.

텍사스 선발 랜스 린은 6⅓이닝 3피안타(1피홈런) 3볼넷 7탈삼진 1실점으로 잘 던졌다. 세 번째 투수로 나선 에딘손 볼케스가 ⅓이닝 1피안타 2볼넷 3실점으로 패전 투수가 됐다. /what@osen.co.kr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