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야구종합

롯데 정훈-이대호, 1회 징검다리 솔로포 [오!쎈 인천]

기사입력 : 2020.08.05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인천, 최규한 기자]1회초 무사 선두타자로 나선 롯데 정훈이 선제 좌중간 솔로포를 날리고 그라운드를 돌며 윤재국 코치와 인사를 나누고 있다. / dreamer@osen.co.kr

[OSEN=인천, 한용섭 기자] 3연승의 롯데가 1회부터 대포를 가동하며 리드를 잡았다. 

롯데는 5일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SK와 시즌 8차전 맞대결을 한다. 전날 8-0 완승을 거둔 롯데는 1회부터 홈런포를 터뜨렸다.

톱타자 정훈은 1회 시작과 함께 SK 선발 투수 박종훈 상대로 1B-1S서 3구째 117km 커브를 퍼올려 좌중간 펜스를 넘어가는 선두타자 홈런을 쏘아올렸다. 시즌 6번째, 개인 2번째 1회초 선두타자 홈런. 정훈의 시즌 7호 홈런이다. 

김재유와 전준우가 연속 삼진으로 물러난 뒤 4번타자 이대호는 박종훈의 초구 투심(131km)을 때려 좌측 펜스를 거의 직선타로 넘어가는 솔로 홈런을 터뜨렸다. 시즌 12호 홈런. 

롯데는 홈런 2방으로 2-0으로 리드하고 있다.

/orange@osen.co.kr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