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야구종합

'3연승' 류중일, ''정우영과 고우석이 완벽하게 막았다'' [광주 톡톡]

기사입력 : 2020.08.05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광주, 이선호 기자]LG트윈스가 3연승을 달렸다. 

LG는 5일 광주-기아 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KIA타이거즈와의 경기에서 선발 이민호의 3승 투구와 정우영 고우석의 깔끔한 계투, 홍창기의 결승솔로홈런, 오지환의 귀중한 추가 솔로포를 앞세워 6-4로 승리했다.

LG는 3연승을 따내며 위닝시리즈를 확보했다. 

선발 이민우는 6이닝동안 8안타 4탈삼진 4실점의 호투로 시즌 3승을 따냈다. 

정우영은 8회말 무사 1루에서 구원에 나서 볼넷 1개를 내주었지만 삼진 3개로 이닝을 막았다. 9회 고우석도 삼진 3개로 화끈한 마무리를 했다. 마지막 아웃카운트 6개를 모조리 삼진으로 잡은 것이다. 

경기후 류중일 감독은 "선발 이민호가 4실점했지만 6회까지 잘 던졌다. 정우영이 위기에서 삼진으로 완벽하게 막았다. 고우석도 마무리를 완벽하게 해주었다. 신예 홍창기의 결승홈런이 좋았다, 9회 오지환의 추가홈런이 결정적이었다"고 말했다. /sunny@osen.co.kr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