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야구종합

네이버, 연예 이어 스포츠뉴스도 댓글 '잠정 중단' [공식 입장]

기사입력 : 2020.08.07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잠실,박준형 기자]만원관중이 가득찬 가운데 경기가 진행되고 있다. /  soul1014@osen.co.kr

[OSEN=이종서 기자] 포털사이트 네이버가 스포츠 뉴스의 댓글을 잠정 폐지하기로 결정했다.

네이버는 7일 “네이버 스포츠뉴스’의 댓글을 잠정 중단한다”고 발표했다.

네이버는 “일부 선수들을 표적으로 명예를 훼손하고 비하하는 댓글은 꾸준히 생성됐고, 모니터링을 강화하고 기술 수준을 높이며, 사전/사후적으로 악성 댓글을 최소화하는 방법을 발전시켜왔다. 하지만, 최근 ‘악성’ 댓글의 수위와 그로 인해 상처 받는 선수들의 고통이 간과할 수준을 넘는다는 판단에 따라 ‘네이버 스포츠뉴스’에서 댓글을 잠정 폐지하고자 한다”고 설명했다.

이어서 “이달 중 스포츠뉴스의 댓글을 우선 중단하고, 그 외 동영상 등 영역 별 별도의 조치를 준비해 추후 안내하겠다”라며 “실시간으로 응원하는 팀과 선수에게 메시지를 전달하는 스포츠 경기 생중계의 <라이브톡>은 현재와 같이 유지할 예정이며, 욕설 등 악의적인 내용을 걸러낼 수 있도록 AI클린봇2.0이 적용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아울러 네이버는 “스포츠 외에 다양한 영상 크리에이터가 콘텐츠를 생산하는 <네이버TV>에도 AI클린봇2.0을 도입하고 채널 운영자에게는 댓글 영역 ON/OFF 설정 권한을 부여하려 한다”고 덧붙였다.

네이버는 “현재 스포츠 서비스에서 자주 발견되는 댓글의 유형을 면밀히 분석해, 악성 댓글은 노출을 자동 제어하는 기술을 추가 개발 중”이라며 “댓글이 중단되는 동안 이를 고도화하고, 그 실효성이 담보되면 댓글 중단 해지에 대한 논의를 재개하겠다”고 밝혔다.

최근 여자프로배구 선수 고유민이 악성 댓글에 시다려 스스로 목숨을 끊는 일이 발생하면서 ‘댓글 폐지’에 대한 목소리가 높아져 왔다. 네이버도 이 부분을 인지하고 댓글 기능을 잠정적으로 중단하는 방향으로 결정했다. 네이버는 올해 2월 연예 뉴스 댓글을 중단하기도 했다. / bellstop@osen.co.kr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