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야구종합

윌리엄스 감독, ''악천후 속 선수들이 잘해줘서 고맙다'' [대구 톡톡]

기사입력 : 2020.09.18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대구, 이대선 기자]반면 삼성은 16일 수원 KT전에 이어 2연패에 빠졌다. 선발 김대우는 시즌 6패째를 떠안았다. 7월 29일 대구 한화전 이후 3연패.경기 종료 후 윌리엄스 감독이 선수들에게 박수를 보내고 있다./sunday@osen.co.kr

[OSEN=대구, 손찬익 기자] 맷 윌리엄스 KIA 타이거즈 감독이 17일 대구 삼성전을 되돌아봤다.

KIA는 전날 삼성을 12-2로 꺾었다. 선발 임기영은 1회 2점을 내주는 등 잠시 주춤거렸으나 6이닝 2실점으로 잘 던졌다. 시즌 7승째.

윌리엄스 감독은 18일 경기를 앞두고 “어제 비도 오고 날씨가 좋지 않았는데 선수들이 잘해줘서 고맙다. 며칠 전에 TV를 보는데 한국시리즈 9차전 때 비가 엄청 오는 장면을 봤다. 그만큼 날씨가 나쁜 건 아니었지만 경기하기 쉽지 않았다”고 말했다.

윌리엄스 감독은 또 “선발 임기영은 1회 어려움을 겪는 모습을 보였으나 2회부터 좋은 흐름을 타고 마지막까지 좋은 투구를 했다”고 덧붙였다.

4안타 원맨쇼를 펼친 최원준에 대해 “최원준과 여러 차례 이야기를 나눴는데 처음에는 먼저 물어보는 걸 조심스러워 했다. 내 방에 와서 이야기를 나누면서 스스로 궁금하거나 느끼는 부분에 대해 이야기를 많이 나눴다”고 전했다.

아울러 “어떤 타자든 공을 잘 고르고 자기 스윙을 하는 게 중요하다고 본다. 또 준비 자세에 대한 믿음도 가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KIA는 최원준(중견수)-김선빈(2루수)-프레스턴 터커(우익수)-최형우(지명타자)-나지완(좌익수)-유민상(1루수)-김민식(포수)-김태진(3루수)-박찬호(유격수)로 선발 라인업을 구성했다. /what@osen.co.kr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