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야구종합

LA 언론 ''류현진 떠난 다저스, 커쇼가 베테랑 리더''

기사입력 : 2020.09.22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한동훈 기자]
다저스 시절의 커쇼와 류현진. /AFPBBNews=뉴스1
다저스 시절의 커쇼와 류현진. /AFPBBNews=뉴스1

류현진(33)이 떠난 LA 다저스에서 클레이튼 커쇼(32)가 베테랑 리더 역할을 하고 있다고 현지 매체가 보도했다.

'다저스네이션'은 22일(한국시간) "류현진과 같은 베테랑 투수들이 사라진 상황에서 커쇼가 어린 선수들을 이끌고 있다"고 보도했다.

다저스네이션은 다저스 유망주 토니 곤솔린(26)의 발언을 바탕으로 이같이 평가했다.

앞서 곤솔린은 21일 콜로라도 쿠어스필드에서 열린 콜로라도 로키스전에 선발 등판, 5이닝 10탈삼진 2실점 호투했다. 다저스가 3-6으로 졌지만 곤솔린은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이날 경기 후 곤솔린은 "커쇼에게 조언을 구했다. 커쇼는 일단 낮은 코스를 겨냥하고 내 자신을 믿으라고 했다. 좋은 공이 들어가기 시작한다면 그냥 여기는 다저스타디움이라 생각하라고 했다. 그래서 그런 마음가짐으로 투구했다"고 설명했다.

다저스네이션은 "곤솔린이 영업 비밀을 노출했다"면서도 "평소 자신을 잘 드러내지 않는 커쇼가 어린 선수들에게는 충분히 귀감이 되고 있다는 사실이 나타났다. 매우 바람직하다"고 바라봤다.


한동훈 기자 dhhan@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