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야구종합

“납득할 수 있도록”…'2년 만의 선발' 장원준이 얻은 마지막 기회

기사입력 : 2020.09.28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잠실, 박준형 기자]

[OSEN=잠실, 이종서 기자] “본인도 납득할 수 있어야죠.”

장원준(35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