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야구종합

‘홈런 2방 허용’ 류현진, 1⅔이닝 7실점 3자책 강판 [ALWC2]

기사입력 : 2020.10.01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사진] 토론토 류현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길준영 기자] 토론토 블루제이스 류현진(33)이 2이닝을 버티지 못했다.

류현진은 1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세인트피터스버그 트로피카나 필드에서 열리는 탬파베이 레이스와의 아메리칸리그 와일드카드 시리즈 2차전에 선발등판해 1⅔이닝 8피안타(2피홈런) 3탈삼진 1볼넷 7실점(3자책)을 기록하고 마운드를 내려왔다.

1회말 선두타자 마이크 브로소를 상대한 류현진은 장타성 타구를 허용했지만 좌익수 루어데스 구리엘 주니어가 좋은 송구로 2루에서 브로소를 저격했다. 하지만 랜디 아로자레나와 브랜든 로우에게 연속안타를 허용하면서 1사 1, 3루 위기에 몰렸다. 

1회부터 위기에 몰린 류현진은 얀디 디아즈를 삼진으로 돌려세웠지만 마누엘 마고에게 1타점 적시타를 허용했다. 이어서 헌터 렌프로에게 땅볼을 유도했지만 유격수 보 비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