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야구종합

'금의환향' 김광현, 자가격리 마치고 23일 첫 시즌 소감 밝힌다

기사입력 : 2020.10.20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박수진 기자]
지난 7일 귀국한 김광현.
지난 7일 귀국한 김광현.
성공적인 메이저리그 데뷔 시즌을 마친 김광현(32·세인트루이스)이 오는 23일 직접 소감을 전하는 자리를 마련한다.

김광현의 소속사 브랜드뉴스포츠는 20일 "김광현이 오는 23일 여의도의 한 호텔에서 귀국 인터뷰를 개최한다. 귀국 소감과 함께 기자들의 질문을 받을 예정이고 포토타임도 갖는다"고 전했다. 기자회견은 MBC스포츠플러스로 생중계될 예정이다.

2020년 시즌을 앞두고 세인트루이스와 2년 800만 달러를 받는 조건으로 계약한 김광현은 8경기(7선발)에서 39이닝을 소화하며 3승 무패 1세이브 평균자책점 1.62라는 좋은 기록을 남겼다.

팀의 포스트시즌 첫 경기에도 나선 김광현은 3⅔이닝 3실점으로 팀을 승리로 이끌었다. 하지만 세인트루이스가 1승 2패로 와일드카드 시리즈에서 탈락함에 따라 시즌을 모두 마쳤다.

한편 김광현은 지난 7일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했고 21일이면 2주 자가격리가 끝난다.


박수진 기자 bestsujin@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