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야구종합

‘최지만 활약+라우 멀티홈런’ TB, LAD에 설욕…1승 1패 동률 [WS2]

기사입력 : 2020.10.22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사진] 탬파베이 레이스 최지만.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길준영 기자] 탬파베이 레이스가 1차전 패배를 설욕하고 시리즈 균형을 맞췄다.

탬파베이는 22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 글로브 라이프 필드에서 열린 LA 다저스와의 월드시리즈 2차전에서 6-4로 승리했다. 

한국인타자 최초로 월드시리즈 경기에 출전한 최지만은 3타수 1안타 2득점을 기록했다. 한국인타자 월드시리즈 최초 안타와 득점을 모두 기록하며 역사적인 장면을 연출했다.

브랜든 라우는 5타수 2안타 2홈런 3타점 2득점으로 활약하며 팀 승리를 이끌었다. 마누엘 마고도 3타수 2안타 1득점 1볼넷으로 3출루에 성공했고, 조이 웬들은 3타점을 쓸어담았다. 

선발투수 블레이크 스넬은 4⅔이닝 2피안타 9탈삼진 4볼넷 2실점으로 역투했지만 승리투수가 되지는 못했다. 닉 앤더슨(1⅓이닝 1실점)-피트 페어뱅크스(1⅔이닝 1실점)-애런 루프(1이닝 무실점)-디에고 카스티요(⅓이닝 무실점)으로 이어지는 불펜진은 팀 승리를 지켰다.

다저스는 크리스 테일러, 윌 스미스, 코리 시거가 홈런포를 가동했지만 경기의 흐름을 바꾸기에는 역부족이었다.

[사진] 탬파베이 레이스 브랜든 라우.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탬파베이는 1회초 브랜든 라우의 솔로홈런으로 선취득점에 성공했다. 

다저스는 2회말 맥스 먼시와 코디 벨린저가 연달아 볼넷을 얻어내면서 1사 1, 2루 찬스를 잡았다. 하지만 A.J. 폴락과 엔리케 에르난데스가 기회를 살리지 못했다. 

탬파베이는 4회초 1사에서 랜디 아로자레나가 볼넷을 골라 걸어나갔다. 최지만은 병살타가 될 수 있는 2루수 땅볼을 쳤지만 2루수 에르난데스가 공을 한 번에 포구하지 못하면서 1루주자 아로자레나만 아웃되고 2사 1루가 계속됐다.

다저스는 더스틴 메이를 황급히 투입했지만 마누엘 마고의 안타에 이어서 조이 웬들이 2타점 2루타를 터뜨리며 3-0을 만들었다. 

탬파베이는 5회에도 오스틴 메도우스의 안타에 이어서 브랜든 라우의 투런홈런이 나오며 5-0까지 점수차를 벌렸다.

다저스는 5회말 2사에서 크리스 테일러가 투런홈런을 쏘아올리며 추격을 시작했다.

탬파베이도 6회초 선두타자 최지만과 마누엘 마고의 연속안타로 무사 1, 3루 찬스를 만들었고 조이 웬들이 1타점 희생플라이로 달아나는 점수를 뽑았다.

다저스는 6회말 윌 스미스의 솔로홈런으로 다시 한 점 추격했다. 8회에는 코리 시거의 솔로홈런이 터지며 4-6까지 추격에 성공했다. 하지만 9회 득점하지 못하면서 결국 경기를 내줬다. /fpdlsl72556@osen.co.kr 

[사진] 탬파베이 레이스.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