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야구종합

'9위 확정' 박경완 대행 ''내 실수를 선수들이 만회해줘 고맙다'' [인천 톡톡]

기사입력 : 2020.10.22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인천, 한용섭 기자] SK가 짜릿한 끝내기 승리를 거뒀다. 남은 경기 결과에 관계없이 올 시즌 9위를 확정했다.

SK는 22일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롯데와의 경기에서 9회 9-8 끝내기 승리를 거뒀다. 7-8로 뒤진 9회 2사 만루에서 이재원이 역전 끝내기 안타를 때렸다. 

SK는 4회 로맥의 역전 투런 홈런, 5회 롯데 실책 2개를 틈타 5-1로 달아났다. 그러나 6회 롯데 이대호, 이병규, 안치홍, 한동희에게 4타자 연속 홈런을 얻어맞으며 동점을 허용했다. 이어 손아섭, 정훈에게 솔로 홈런을 맞으며 6-8로 끌려갔다. 

9회말 마지막 공격, 1사 후 오태곤, 고종욱, 최정의 3연속 안타로 8-7 한 점 차로 따라갔다. 주자 2,3루에서 로맥의 자동 고의4구로 1사 만루. 2사 후 이재원이 역전 2타점 끝내기 안타로 해결사가 됐다.

박경완 감독 대행은 경기 후 "재원이가 시즌 막판 좋은 모습을 보이며 팀을 이끌어줘 내년에 팀이 안정적으로 경기를 운영하는데 큰 도움이 될 것 같다. 재원이의 올 시즌 첫 끝내기 안타를 축하한다. 수민이가 3경기 연속으로 좋은 투구를 보여줬다. 팀에 잘 적응하고 있는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추운 날씨에도 선수들이 포기하지 않은 점이 인상적인 경기였다. 경기 중 나의 실수들을 선수들이 만회해 준 것 같아 진심으로 고맙다. 지는 상황에도 열정적으로 응원해 주신 팬 여러분께 승리를 선물해 드려 기쁘다"고 말했다. 

/orange@osen.co.kr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