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야구종합

SK 로맥, 2020년 캐나다 야구계를 빛낸 최고의 인물...팁 오닐 상 수상

기사입력 : 2020.12.04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인천, 민경훈 기자]4회말 1사 SK 로맥이 좌월 동점 솔로홈런을 날린 후 덕아웃에서 기뻐하고 있다./rumi@osen.co.kr

[OSEN=손찬익 기자] SK 와이번스 외국인 타자 제이미 로맥(35)이 캐나다 야구 명예의 전당이 수여하는 2020년 팁 오닐 상 수상자로 결정됐다. 

캐나다 스포츠 매체 '스포츠넷'은 4일(이하 한국시간) 로맥의 2020년 팁 오닐상 수상 소식을 전했다. 

이 매체는 "KBO리그 SK 와이번스에서 활약 중인 로맥은 올 시즌 139경기에 출장해 타율 2할8푼2리(485타수 137안타) 32홈런 91타점 85득점을 기록했다"고 소개했다. 

캐나다 야구 명예의 전당 운영 책임자인 스캇 크로포드는 "로맥은 KBO리그에서 가장 위협적인 타자 가운데 한 명으로 성장했다. 가장 중요한 건 로맥이 동료들로부터 높은 평가를 받고 있다. 이 상으로 그의 공로를 인정하게 되어 자랑스럽다"고 전했다. 

매체는 또 "2014년 LA 다저스와 2015년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에서 뛰었던 로맥은 지난 10월 SK와 재계약하며 구단 역사상 최장수 외국인 선수가 됐다. SK 입단 후 단일 시즌 29홈런 이상 터뜨렸다"고 덧붙였다. /what@osen.co.kr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

 

이슈! 있슈?
more